세종시 '역대 최고가'였는데…할 말 잃은 입주자들

컨텐츠 정보

본문

세종시의 한 아파트 사전점검 현장입니다.

화장실 바닥에 덮여 있는 가림막을 들춰내자 갈색 인분이 눈에 들어옵니다.

화장실 변기 안에서 인분이 발견된 곳도 있습니다.

보름 전 공사 중 발생한 화재로 천장 벽지에는 그을림이 나 있는가 하면, 욕설로 추정되는 글자 모양으로 벽지를 찢어놓기도 했습니다.

이 아파트의 입주자 사전점검은 준공 예정일의 45일 전인 지난달 중순에 진행돼야 했습니다.

하지만, 공사를 제때 마무리 짓지 못했고, 3주 뒤인 지난 주말에서야 이뤄졌습니다.

지난 2021년 분양한 이 아파트의 분양가는 3.3㎡당 1천309만 원으로 당시 세종에서 역대 최고가를 기록했습니다.

입주자들은 98% 공정률이라는 말을 믿기 힘들 정도로 난장판인 아파트 상태를 보고 경악을 금치 못했습니다.

[최진솔/입주 예정자 : 보고 화가 너무 많이 났어요. 이렇게 하고, 어떻게 사전점검을 진행하겠다고 저희를 부른 건지 진짜 너무 화가 많이 났습니다.]

시공사는 미흡한 상태로 사전점검을 진행한 데 대해 사과하면서 준공 예정일인 오는 30일까지 모두 복구할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시공사 건설소장 : 저희가 600~800명 정도는 작업자가 나와서 일을 하기 때문에 충분히 가능할 걸로 생각하고....]

입주자들이 입주를 거부하며 준공일 연기를 요청한 가운데, 세종시는 주택 전문가 등 10명으로 구성된 품질점검단을 꾸려 아파트가 제대로 지어졌는지 살피기로 했습니다.


☞더 자세한 정보
https://news.sbs.co.kr/y/?id=N1007498321

☞[뉴스영상] 기사 모아보기
https://news.sbs.co.kr/y/t/?id=100000...
 

#SBS뉴스 #세종시 #아파트

▶SBS 뉴스 채널 구독하기 : https://n.sbs.co.kr/youtube

♨지금 뜨거운 이슈, 함께 토론하기(스프 구독) : https://premium.sbs.co.kr

▶SBS 뉴스 라이브 : https://n.sbs.co.kr/youtubeLive , https://n.sbs.co.kr/live

▶SBS 뉴스 제보하기
홈페이지: https://n.sbs.co.kr/inform
애플리케이션: 'SBS뉴스' 앱 설치하고 제보 - https://n.sbs.co.kr/App
카카오톡: 'SBS뉴스'와 친구 맺고 채팅 - https://pf.kakao.com/_ewsdq/chat
페이스북: 'SBS뉴스' 메시지 전송 -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소식
전체 266 / 1 페이지
RSS 쓰기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