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대 연못에서 50대 여성 시신 발견, 경찰 수사 중]

컨텐츠 정보

본문

화성시에 위치한 수원대학교 내 연못에서 50대로 추정되는 여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현재 경찰이 해당 사건에 대한 수사를 진행 중이다.

5일 뉴스1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17분쯤 경기 화성시 봉담읍 와우리에 위치한 수원대학교 대연못에서 A씨(가명)로 추정되는 50대 여성의 시신이 발견되었다.

"물 속에서 사람의 형체가 보인다"는 신고를 접수한 경찰과 소방 당국은 즉시 현장을 통제하고, 시신을 수습하는데 성공했다.

매체에 따르면, A씨의 시신은 발견 당시 부패가 진행되지 않은 상태였으며, 외상이나 범죄 혐의점은 확인되지 않은 것으로 보고되었다.
 현장에서 발견된 메모가 유서로 추정되어 A씨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이나, 정확한 사실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현재 경찰은 사건의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으며,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하여 정확한 사망 원인을 밝혀내는데 집중하고 있다.
자세한 사건 내용은 추가 조사 후에 밝혀질 예정이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전체 138 / 1 페이지
RSS
번호
제목
이름
알림 0